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경제
기부금 총액 1위는 삼성전자
노컷뉴스
입력 2014-03-23 (일) 16:22:11 | 승인 2014-03-23 (일) 16:22:19
대기업들이 지난해 실적부진 속에서도 기부금을 늘렸다. 
 
기업평가기관인 CEO스코어는 금융회사와 공기업을 제외한 시가총액 100대 기업중 기부금 명세를 공개한 78개사의 기부금 현황을 조사한 결과 총 1조4,821억원을 기부금으로 내놓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 
 
2012년 1조2,168억원보다 22% 늘어났다. 
 
이들 기업의 지난해 매출은 2.9%, 영업이익이 5.3% 증가하는데 불과했지만 상대적으로 기부금은 크게 늘렸다. 
 
매출이 줄어든 반면 기부금을 늘리면서 매출 대비 기부금 비율도 2012년 0.112%에서 작년 0.138%로 0.026%p 높아졌다. 
 
◈ 삼성전자 기부금 총액으로는 1위…매출 대비 가장 많은 기부금 낸 기업은? 
 
기부금 총액으로는 삼성전자가 2012년 2,353억원보다 2배 이상 늘어난 4,953억원을 기부해 가장 많은 기부금을 냈다. 
 
매출 대비 기부금 비율도 전년 0.117%에서 작년에는 0.217%로 0.1%p 상승했다. 
 
이어 KT가 32.9% 늘어난 1,315억원의 기부금을 냈으며 매출 대비 기부금 비율도 0.416%에서 0.552%로 0.136% p 증가했다. 
 
네이버는 1,162억원을 기부하며 총액으로는 3위를 기록했지만 앞선 기업들에 매출규모가 적어 매출 대비 기부금 비율은 5.024%로 조사 기업 가운데 가장 높았다.
 
지난해 매출은 3.2% 줄었으나 기부금을 4.6배가량 늘렸으며 조사 기업 가운데 네이버만이 매출 대비 기부금 비중이 1%를 넘겼다. 
 
821억원을 지출한 SK텔레콤이 다음이었고 매출 대비 기부금 비중은 0.494%로 0.5%에 이르렀다. 
 
그 뒤로는 현대자동차가 751억원을 내 5위를 기록했으며 포스코와 CJ제일제당이 각각 609억원, 550억원을 기부해 6위와 7위를 차지했다. 노컷뉴스

노컷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