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경제
애플, 삼성에 20억 달러 손해배상 청구할 듯
쿠키뉴스
입력 2014-03-31 (월) 10:37:40 | 승인 2014-03-31 (월) 10:39:23 | 최종수정 2014-03-31 (월) 10:40:09
애플은 삼성전자와의 2차 특허소송에서 20억 달러 이상의 손해배상을 요구할 계획이라고 영국 파이낸셜타임스가 30일 보도했다.
 
신문은 애플이 31일 미국에서 새로 시작하는 특허소송에서 삼성전자가 2011년 이래 내놓은 휴대전화 1대당 33~40달러의 배상금을 청구할 것이라고 전했다.
 
애플이 아이폰의 특허를 사용한 대가로 삼성전자 측에 지급을 요구할 배상금 총액은 20억 달러에 이를 것이라고 신문은 추산했다.
 
2012년 애플과 삼성전자 간 1차 소송에서 배심원단은 삼성전자에 10억5000만 달러를 배상하라고 평결했으나 캘리포니아 새너제이 법원은 배상금을 9억2900만 달러로 감액해 확정했다.
 
삼성전자도 2차 소송에선 아이폰5과 아이패드 미니 등 애플 제품이 자사의 특허를 침해했다며 2200만 달러 이상의 손해배상을 청구할 것이라고 신문은 전망했다.
 
신문은 또 이번 소송에선 구글의 안드로이드 담당 부사장 히로시 록하이머 등 경영진이 처음 증인으로 출석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쿠키뉴스

쿠키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