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교육 대학가정보
도내 고교생 서울대 "2차면접" 고전 - 19명 중 13명 탈락
박훈석
입력 2001-10-26 (금) 15:46:29 | 승인 2001-10-26 (금) 15:46:29 | 최종수정 (금)
서울대·연세대의 수시 2학기 모집에서 제주지역 수험생들이 심층면접·구술고사 등 2단계 전형에서 약세를 면치 못했다.

26일 도내 고등학교에 따르면 지난달 교과영역·비교과 영역으로 선발한 서울대 수시 2학기 모집 1단계 전형 합격자는 8개교에 19명으로 집계되고 있다.

그러나 서울대가 심층면접·구술고사 평가 후 25일 발표한 2단계 전형 합격자는 1단계 합격자의 31.5%인 6명에 불과하는 등 도내 수험생들이 대거 탈락했다.

연세대 역시 수시 2학기 모집 1·2단계 합격자에 대한 구체적인 숫자는 언급하지 않은채 2단계 전체 합격자 1311명 가운데 제주출신은 1% 미만이라고만 밝히고 있다.

도내 수험생들이 2단계 전형에서 약세를 보이는 것은 당락을 좌우하는 심층면접·구술고사에 대한 정보 부족과 함께 전문학원 등이 없어 수시모집제도가 지방 고교에 불리하기 때문으로 교육계에서는 분석하고 있다.

모 고교 진학담당교사는 “정시모집에 따른 수능시험 준비로 1단계 합격자에 대한 특별지도가 어렵고 도내의 경우 전문학원도 없어 수도권과 비교해 2단계 전형 준비 조건이 상대적으로 열악한 실정”이라고 말했다.

박훈석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2:49:01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