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월드컵
홍명보호 월드컵 '닻' 올렸다30일 인천국제공항서 미국으로 출국
김대생 기자
입력 2014-05-30 (금) 16:43:50 | 승인 2014-05-30 (금) 18:14:47 | 최종수정 2014-05-30 (금) 18:14:26
   
 
  ▲ 브라질월드컵에 출전하는 태극전사들이 30일 미국 전지훈련지로 장도에 올랐다. 사진=연합뉴스  
 
월드컵 원정 사상 첫 8강 진출을 꿈꾸는 홍명보호가 힘찬 닻을 올렸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30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전지훈련지인 미국 마이애미로 출국했다.
 
홍 감독은 이날 출국 기자회견에서 "침체된 대한민국의 희망의 불씨를 살리기 위해 최선을 노력을 다하겠다"고 월드컵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이날 수백명의 팬들의 응원과 격려를 받은 태극전사들은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등 목표를 향한 힘찬 각오를 다졌다.
 
태극전사들은 31일 오전 마이애미 전지훈련 캠프인 턴베리 아일리조트에 여장을 푼 후 최종 주전경쟁에 돌입한다.
 
한편 지난 28일 튀니지와의 평가전에서 그라운드에 쓰러진 수비수 홍정호의 부상 정도는 심각하지 않은 것으로 진단됐다. 홍정호의 부상은 좌측 족배부 좌상으로 밝혀져 일주일 정도의 치료를 받으면 정상적인 경기를 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