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지방선거
"제주발 선거혁명 이뤄낼 것"새누리당 원희룡 후보 선거캠프
제민일보
입력 2014-06-01 (일) 17:37:37 | 승인 2014-06-01 (일) 17:46:34 | 최종수정 2014-06-01 (일) 17:40:42
   
 
  ▲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원희룡 후보 거리인사팀이 도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새누리당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후보의 선거캠프는 기존 선거캠프와는 차별화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제주발 선거혁명을 약속한 원 후보의 구상에 따라 유급 선거사무원을 두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선거대책기구조차 없다.
 
모든 도민에게 문호를 개방한 '도민캠프'의 운영도 도지사 후보 경선에 함께 한 김경택 전  정무부지사, 김방훈 전 제주시장, 양원찬 김만덕기념사업회 대표 등을 구심점으로, 본부장이라든가 위원장, 고문 등이라는 직책 없이 모든 구성원들이 동등한 위치에서 거리인사와 유세지원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공식직책은 원 후보의 국회의원 시절 보좌관인 현광식 사무장과 언론인 출신인 강홍균 대변인 등에 불과하다.
 
원 후보의 평생 자원봉사자인 부인 강윤형씨(50)는 "저희 부부를 키워준 건 제주의 공동체"라며 "남편은 저 보다 더 넓고 더 간곡하게 제주공동체에 기여하고 싶어한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