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지방선거
제주 최고령 유권자 소중한 한표 행사1899년생 오윤아 할머니 예래동 제2투표소에서 투표
제민일보
입력 2014-06-04 (수) 10:10:35 | 승인 2014-06-04 (수) 10:16:31 | 최종수정 2014-06-04 (수) 10:14:16
   
 
  ▲ 사진=특별취재팀  
 
   
 
  ▲ 사진=특별취재팀  
   
 
  ▲ 사진=특별취재팀  
 
제주도내 최고령 유권자인 1899년생 오윤아(115·예래동·여) 할머니가 소중한 한표를 행사했다.
 
오 할머니는 4일 오전 9시 지팡이를 짚고 아들 성공택씨(80·예래동)과 같이 예래초등학교 예래행복관에 마련된 예래동제2투표소를 찾아 투표했다.
 
오 할머니 아들 성공택씨는 "어머니는 연로하지지만 쑥도 캐러 다니시고 서귀포 장에도 다니실 정도로 걷는데 지장이 없다"며 "선거때 마다 빠지지 않고 어머니와 함께 투표하고 있다"말했다. 특별취재팀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