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월드컵
홍명보호 전지훈련 마무리 '가자 브라질!'
연합뉴스
입력 2014-06-11 (수) 13:09:25 | 승인 2014-06-11 (수) 13:11:18 | 최종수정 2014-06-11 (수) 13:09:34
열이틀 동안 '가상의 쿠이아바'인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서 진행된 홍명보호의 월드컵 담금질이 마침내 마침표를 찍었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1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세인트 토머스 대학교 축구장에서 23명의 선수가 모두 참가한 가운데 회복 훈련을 치렀다.
 
전날 가나전에서 45분 이상 뛴 10명의 선수들은 러닝과 스트레칭으로 몸을 풀었고, 나머지 선수들은 코칭스태프의 지휘 아래 강도 높은 볼뺏기 훈련과 체력 훈련으로 마지막 훈련을 장식했다.
 
지난달 30일 인천공항을 떠난 홍명보호는 지난달 31일 미국 마이애미에 훈련캠프를 차리고 월드컵 본선에 대비한 체력과 전술 훈련에 집중했다.
 
특히 무덥고 습한 마이애미의 날씨는 홍명보호의 조별리그 1차전이 치러지는 브라질 쿠이아바와 시차는 물론 기후 조건까지 일치해 최적의 훈련장소로 손꼽혔다.
 
다만 쿠이아바와달리 훈련 기간 초반에 자주 비가 내리고 뜻하지 않은 감기 환자까지 발생하는 악재까지 경험한 대표팀은 결국 마지막 평가전에서 가나에 0-4 완패하며 씁쓸한 마음속에 전지훈련을 마치게 됐다.
 
홍명보호는 이날 마이애미 국제공항을 출발해 브라질 상파울루를 거쳐 전지훈련 캠프지인 도스 두 이구아수로 향한다.
 
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12일 오전 5시에 이구아수 캠프의 전용 훈련장인 플라멩구 스타디움에서 첫 공개 훈련에 나선다.
 
홍명보 감독은 전지훈련의 성과에 대해 "선수들의 컨디션이 많이 올라왔다"며 "개인적으로 만족스러운 훈련이었다"고 평가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