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감귤
감귤값은 내리는데 운송비는 "껑충"
오석준
입력 2001-10-29 (월) 16:31:34 | 승인 2001-10-29 (월) 16:31:34 | 최종수정 (월)
감귤 가격이 15㎏ 상자당 1만원이하로 추락한 가운데 운송비가 크게 올라 농가 소득이 더 줄어들게 됐다. 제주감협과 각 지역농협은 운송업체들이 서울을 기준으로 지난해보다 32% 이상 오른 15㎏ 한상자당 1100원이상을 요구, 올해 계통출하 감귤 운송 경쟁입찰이 무산(제민일보 10월19일자 보도)됨에 따라 수의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제주감협의 경우 서울기준 15㎏ 상자당 1070원으로 지난해 813원보다 31.6% 인상된 가격에 계약을 맺었고, 제주시와 서귀포농협도 각각 1045원·1070원으로 지난해보다 18.8%·27.4%가 올랐다.

다른 조합들도 이번주중 수의계약을 맺을 계획인데 지난해보다 20%내외 인상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감귤 운송비 인상은 농가 수취가 하락으로 직결되기 때문에 농가소득이 그만큼 줄어들게 된다.

오석준  sjoh@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2:47:58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