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월드컵
홍명보 "알제리전 잘 준비할 것"
제민일보
입력 2014-06-18 (수) 09:16:32 | 승인 2014-06-18 (수) 09:16:57
2014 브라질 월드컵 첫 경기에서 러시아와 무승부를 거둔 한국 대표팀의 홍명보 감독은 후반 이근호(상주 상무)를 교체투입해 공격진에 변화를 꾀한 것이 적중한 것에 대해 만족감을 나타냈다.
 
홍명보 감독은 18일(한국시간) 브라질 쿠이아바의 판타나우 경기장에서 열린 러시아와의 대회 조별리그 H조 1차전을 마치고 방송 인터뷰에서 "후반 들어 상대가 중앙 수비와 체력에서 문제를 보이고 스피드가 떨어질 것이라 생각하고 이근호를 교체 투입했다"면서 "이근호가 골을 넣고 충분히 제 역할을 해줬다"고 칭찬했다.
 
이날 한국은 후반 11분 교체 선수로 그라운드를 밟은 이근호가 후반 23분 선제골을 터뜨렸으나, 후반 29분 알렉산드르 케르자코프(제니트)에게 동점골을 내주며 1-1로 비겼다.
 
월드컵 직전 가나와의 평가전에서 0-4로 완패하며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가 이날 무승부를 거둔 것에 대해 홍 감독은 "그 경기(가나전)보다는 오늘 경기에만 포커스를 맞췄다"면서 "선수들이 오늘 조직적으로 좋은 모습을 보였다"고 말했다.
 
홍명보호는 오는 23일 오전 4시 브라질 포르투 알레그리의 베이라히우 주경기장에서 알제리와 첫 승리를 놓고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홍 감독은 "우선 선수들의 피로 해소가 가장 중요하다"면서 "남은 기간 대비를 잘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