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제주체육
세자매 태권도시범공연 참가
송종훈
입력 2001-11-01 (목) 22:29:51 | 승인 2001-11-01 (목) 22:29:51 | 최종수정 (목)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개막식에 앞서 펼쳐진 식전행사 중 ‘어린이시범단’공연에서 6살의 어린이가 참가해 눈길을 끌었다.

화제의 주인공은 함덕에 소재해 있는 한국체육관 소속의 김은미 어린이.

태권도를 시작한지 1년이 조금 넘었다는 김 어린이는 공연시간 10분 내내 맨 앞줄에서 어른도 하기 힘들다는 ‘앞으로 돌기’ ‘뒤로 돌기’등 당찬 모습을 선보여 이날 한라체육관을 찾은 관객 및 국내외 선수들로부터 인기를 한 몸에 받았다.

특히 이날 어린이시범단을 이끈 김익수 한국체육관 관장이 김양의 아버지이고 첫째 언니 은진(13·인화초등학교), 둘째 언니 은숙(8·〃)도 함께 공연에 참가해 또 다른 화제를 만들었다.

동네에서 태권도 가족으로 불리는 이들은 첫째 은진이가 초등학교 2학년때부터, 둘째 은숙은 유치원 때부터 태권도를 시작했다.

김씨가 태권도 체육관을 직접 운영하다보니 세 딸 모두 자연스럽게 태권도를 접하게 됐으며 이젠 스스로 태권도 도복 끈을 조일 정도로 운동에 열정을 보이고 있다.

자신을 지키기 위해 지난 78년 고등학교 2학년때 태권도에 입문했다는 김 관장도 현재 국내 및 국제 심판자격증을 가지고 있다.

김 관장은 “세 딸이 태권도를 시작한 이후 모든 일에 적극적이다”며 “아빠의 뒤를 이어 태권도에 입문한 것을 자랑스럽게 여기며 만약 세 딸이 운동을 계속 원하면 끝까지 후원해줄 생각”이라고 말했다.

송종훈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2:46:05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