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골프
제주 가을골프잔치 열린다
홍석준
입력 2001-11-02 (금) 20:47:03 | 승인 2001-11-02 (금) 20:47:03 | 최종수정 (금)
제주의 가을 골프잔치 제3회 파라다이스 여자오픈골프대회가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파라다이스골프클럽(파72)에서 펼쳐진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이 대회에는 올시즌 미국 LPGA투어 상금랭킹 6위 김미현(24·KTF)을 비롯 한국인으로서는 세번째로 올시즌 LPGA 신인왕에 오른 한희원(23·휠라코리아) 등이 출전, 프로 정상급의 샷을 선보인다.

또 박희정(21·채널V코리아), 장 정(21·지누스) 등 해외파와 올해 국내상금순위 상위랭커 등 102명이 총출동, 총상금 2억원(우승상금 3600만원)을 놓고 치열한 각축을 벌이게 된다.

경기는 3라운드 54홀 스트로크 플레이로 펼쳐지는데, 1·2라운드 경기를 치러 컷오프를 통과한 프로 60위 이내(동점자 포함) 선수들과 60위 내 타수를 기록한 아마추어 선수들이 최종일 3라운드 경기로 순위를 가린다.

특히 알바트로스를 기록한 선수에게는 300만원, 이글 200만원, 데일리 베스트 100만원 등 상금이 주어지며 행운의 홀인원을 기록하면 승용차가 부상으로 주어지는 등 푸짐한 상금 잔치가 될 전망이다.

공식 연습일은 7일이고 8일에는 프로암 경기가 열릴 예정이다.

홍석준  sjunho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2:45:42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