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야구
"올림픽서 야구 다시 볼 수 있다"IOC임시총회서 가능성 높여
김대생 기자
입력 2014-12-09 (화) 18:37:28 | 승인 2014-12-09 (화) 18:39:05
야구가 2020년 도쿄하계올림픽에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8일(현지시간) 모나코에서 제127차 임시총회를 열고 '올림픽 어젠다 20·20' 안건을 심의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올림픽 개최 도시에 정식 종목 추가권이 1개 이상 부여된다는 내용이 포함돼 야구가 도쿄올림픽에서 부활할 가능성이 높아진 것이다.
 
이에 따라 2020도쿄올림픽에서 야구·소프트볼의 진입이 결정될 경우 남자는 야구, 여자는 소프트볼 등 모두 2개 세부종목이 늘어나게 됐다. 
 
현재 올림픽은 25개의 핵심종목과 3개의 추가종목을 더해 모두 28개의 올림픽 정식종목(300개 세부종목)만을 허용하고 있다. 
 
특히 이날 IOC는 하계올림픽에서 선수 규모를 기존과 동일한 1만500명으로 유지하되 세부종목을 기존 300개 이하에서 310개 이하로 결정했다. 
 
한편 이번 안건은 2015년 7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리는 IOC 총회에서 최종 결정될 예정이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