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야구
LA다저스 월드시리즈 우승확률 최고미국 도박업체 전망... 7.5로 나타나
김대생 기자
입력 2014-12-22 (월) 16:39:14 | 승인 2014-12-22 (월) 16:55:50
류현진의 소속팀인 LA다저스가 내년 미국프로야구 월드시리즈에서 우승할 확률이 가장 높다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도박업체 '보바다'는 22일(한국시간) 30개 팀을 대상으로 우승 가능성을 매긴 결과 다저스의 2015 월드시리즈 우승 배당률을 가장 낮은 예상치로 전망했다. 
 
다저스의 배당률을 7.5로 조사됐으며 이는 1만원을 걸었을 때 7만5000원의 배당금을 받을 수 있다는  뜻으로 배당률이 낮을수록 우승확률이 높다는 의미다. 
 
이어 보스턴 레드삭스가 배당률 9로 2위에 올랐고 이어 워싱턴 내셔널스가 배당률 10으로 3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시카고 컵스,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나란히 배당률 12를 기록하며 우승확률 공동3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 올해 월드시리즈 우승팀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준우승팀 캔자스시티 로열스는 각각 16과 25의 배당률을 받아 우승 확률이 높지 않다는 분석이 나왔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