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월드컵
월드컵 남미예선-에콰도르·파라과이 본선행
제민일보
입력 2001-11-08 (목) 22:37:25 | 승인 2001-11-08 (목) 22:37:25 | 최종수정 (목)
에콰도르가 사상 첫 월드컵축구 본선진출을 달성했고 파라과이도 티켓을 거머쥐었다.

그러나 브라질은 졸전끝에 볼리비아에 패해 여전히 본선행이 불투명하게 됐다.

에콰도르는 8일(이하 한국시간) 수도인 키토에서 열린 2002월드컵축구 남미지역예선에서 0-1로 뒤지던 후반 27분 이반 카비에데스가 헤딩슛으로 천금같은 동점골을 성공시켜 우루과이와 1-1로 비겼다.

이로써 승점 30을 확보한 에콰도르는 5위 우루과이가 승점 26에 머물게 돼 남은1경기와 상관없이 1925년 축구협회 창립 이후 처음으로 본선 티켓을 손에 넣었다.

또 이날 경기가 없었던 2위 파라과이(승점 30)도 남은 2경기와 관계없이 본선행을 확정지었다.

에콰도르와 파라과이가 나란히 본선에 오름으로써 본선 진출국은 전체 32개 중모두 24개로 늘어났다.<연합>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2:43:01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