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경제
작년 全산업생산 1.1%↑…2000년 이래 최저12월 全산업생산은 전월보다 0.9%↑
제민일보
입력 2015-01-30 (금) 08:59:09 | 승인 2015-01-30 (금) 09:00:24 | 최종수정 2015-01-30 (금) 08:59:47
   
 
     
 

지난해 전체 산업생산이 관련 통계 작성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통계청이 30일 발표한 '2014년 12월 및 연간 산업활동동향'을 보면 지난해 전체 산업생산은 전년보다 1.1% 증가하는 데 그쳤다.
 
이는 전체 산업생산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00년 이래 역대 최저 수준이다.
 
통계청 관계자는 "지난해에는 서비스업, 공공행정 등이 전년보다 늘었지만 건설업이 줄어든 영향을 크게 받았다"고 말했다.
 
지난해 광공업생산은 기타운송장비, 영상음향통신 등에서 감소했지만 자동차, 1차금속 등이 늘어 전년 대비 증감률이 0%를 기록했다.
 
지난해 제조업 평균가동률은 76.0%로 전년보다 0.2%포인트 떨어졌다.
 
지난해 서비스업생산은 예술·스포츠·여가, 도소매 등에서 감소했으나 금융·보험, 보건·사회복지, 부동산·임대 등에서 늘어 전년보다 2.2% 증가했다.
 
지난해 소매판매액지수는 의복 등 준내구재는 감소했지만 승용차 등 내구재, 음식료품 등 비내구재 판매가 늘어 전년보다 1.6% 상승했다.
 
 
설비투자는 전기기기 및 장치, 기타운송장비 등에서 감소했지만 자동차, 특수 산업용기계 등에서 투자가 늘어 전년보다 4.6% 증가했다.
 
지난해 12월 전산업생산은 전월보다 0.9% 늘어나 -0.8%를 기록한 지난해 9월 이후 3개월 연속 증가세를 기록했다. 
 
같은 달의 광공업생산은 영상음향통신(-8.6%), 기타운송장비(-3.5%) 등에서 감소했지만 자동차(6.3%), 반도체 및 부품(4.4%) 등이 늘어 전월보다 3.0% 증가했다.  
 
또 소매판매는 의복 등 준내구재(5.9%), 통신기기·컴퓨터 등 내구재(3.2%) 판매가 늘어 전월보다 2.2% 증가했다.  
 
설비투자는 일반기계류 등에서 감소했지만 자동차, 전기 및 전자기기 등에서 투자가 늘어 전월보다 1.7% 증가했다. 
 
현재의 경기상황을 보여주는 지난해 12월 경기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전월 대비 0.3%포인트 상승했고, 앞으로 경기국면을 예고하는 선행지수 순환변동치도 0.2%포인트 올랐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