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야구
프로야구 김동주, 은퇴 결심
김대생 기자
입력 2015-02-01 (일) 17:11:29 | 승인 2015-02-01 (일) 17:29:21
두산을 떠나 새로운 둥지를 찾았던 프로야구 김동주가 은퇴한다.
 
김동주는 지난달 31일 KT와 협상이 결렬돼 은퇴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11월 두산과 계약하지 않고 새로운 팀을 찾았던 김동주는 두산이 은퇴와 함께 코치직을 제안했지만 이를 받아드리지 않고 선수 생활 연장을 위해 방출됐다. 
 김동주는 이후 10구단인 KT와 협상을 벌여왔지만 실무적인 조건이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한편 김동주는 지난 1998년 프로에 데뷔해 1625경기에 나와 타율 0.309와 1710안타, 2루타 293개, 1097타점, 814볼넷 기록을 써냈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