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읍면동마당
제주시 표준지공시지가가 전년보다 7.4% 상승
김용현 기자
입력 2015-02-25 (수) 10:10:15 | 승인 2015-02-25 (수) 10:18:16

제주시 지역 표준지공시지가가 전년보다 7.4% 상승했다.

제주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올해 11일 기준으로 조사·평가한 제주시 표준지공시지가 5666필지에 대해 공시했다.

제주시 금년도 표준지공시지가 변동율을 보면 전년대비 7.42% 상승했으며, 중국자본유치와 귀농, 귀촌이 늘어나면서 부동산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용도지역별로는 녹지지역(10.92%),주거지역(9.82%), 상업지역(7.95%), 공업지역(6.62%), 관리지역(4.75%), 농림지역(1.56%) 등 순으로 상승했다.

특히 지역별로는 동지역인 경우에는 오라동(16.49%), 해안동(16.37%), 노형동(14.93%), 연동(14.69%) 순으로 상승했다. 그 반면 용담동(0.34%), 삼도동(1.0%) 구도심지역은 오랜 지역경제 및 상권의 침체 등으로 소폭으로 하락 및 보합세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면지역은 실거래가 대비 상대적으로 저평가된 우도면(31.99%), 한경면(7.51%), 애월읍(7.09%) 순으로 상승률을 보였다.

 

제주시 1당 표준지 최고지가는 일도1(금강제화) 1461-2번지로 510만원이며, 최저지가는 추자면 대서리(횡간도) 142번지로 770원이다.

 

한편 표준지공시지가는 국토교통부 홈페이지(www.molit.go.kr) 또는 제주시청 종합민원실에서 225일부터 327일까지 열람이 가능하며, 이의가 있는 토지소유자는 열람 기간내에 이의신청을 할 수 있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