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야구
"한일통산 600홈런· 2500안타"이승엽, 새기록 도전
김대생 기자
입력 2015-06-04 (목) 17:47:10 | 승인 2015-06-04 (목) 18:18:03
한국프로야구 400홈런의 주인공 이승엽(39·삼성 라이온즈)이 이제 새로운 기록을 향해 다시 뛴다. 
 
이승엽은 지난 3일 포항구장에서 400번째 홈런을 쏘아올렸다. 이날 홈럼은 한·일 통산 559호로 기록됐다. 특히 이날 홈런포는 자신의 한국프로야구 통산 1761번째이자 한·일 통산 2447번째 안타다. 이에 이승엽은 한일 통산 2500안타를 향해 달려갈 계획이다. 올 시즌 52경기에서 57안타를 기록 중인 이승엽은 이 기록대로라면 시즌 100경기 쯤 한·일 통산 2500안타를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전 한국프로야구 개인 통산 최다 안타는 양준혁 MBC 해설위원의 2318안타 기록이다. 
 
이는 일본프로야구에서 2500안타 이상을 친 타자는 7명뿐이며 미국 메이저리그에서도 이치로 스즈키를 포함해 단 8명이 전부다. 다만 일본프로야구 개인 통산 최다 안타 1위는 한국 국적의 장훈으로 현역 시절 3085안타를 쳐냈다. 
 
한편 이승엽은 앞으로 41개 홈런을 추가하면 한·일 통산 600홈런도 써낸다. 600홈런은 미국 메이저리그 6명, 일본프로야구는 오사다하루(868홈런)와 노무라 가쓰야(657홈런) 등 단 2명이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