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농수축산
갈치 줄고 옥돔·고등어 늘고7월 어업생산량 전년대비 17.7% 감소
한 권 기자
입력 2015-09-09 (수) 18:21:23 | 승인 2015-09-09 (수) 18:27:39
제주지역 주력 어종인 갈치 생산량이 크게 줄어든 반면 옥돔·고등어는 늘어났다.
 
9일 호남지방통계청이 발표한 '7월 어업생산동향 조사'에 따르면 제주지역 어업생산량은 5436t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71t(17.7%) 감소했다.

연근해 어업 어획량과 천해양식어업 생산량까지 줄어들면서 지역 수산업이 크게 위축된 것으로 분석됐다.

연근해 어업 어획량은 3373t으로 전년대비 1083t(24.3%) 감소했다.

어종별로는 갈치(61.4%)를 비롯해 참돔(60.0%), 멸치(57.6%), 자리돔(23.1%) 등이 줄었다. 반면 옥돔(42.6%), 고등어(39.6%), 전갱이류(35.3%) 등은 늘었다.

천해양식어업 생산량도 2063t으로 전년 동월 대비 88t(4.1%) 줄었다.

양식어업 감소는 가자미류(52.8%), 넙치류(2.6%)가 이끌었다.

한편 지난 7월 제주지역 어업생산금액은 455억4500만원으로 잠정집계, 작년보다 25.2% 감소했다. 한 권 기자

한 권 기자  hk0828@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 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