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교육 대학가정보
현한수 동원교육학원 이사장 임기연장교육부 사학분쟁조정위원회 임기연장안 원안 의결…대학 정상화 탄력
김동일 기자
입력 2015-11-05 (목) 10:31:39 | 승인 2015-11-05 (목) 10:32:17 | 최종수정 2015-11-05 (목) 13:38:50

현한수 제주국제대 학교법인 동원교육학원 이사장의 임기가 내년까지 연장되면서 대학 정상화가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제주국제대학교는 최근 개최된 교육부 사학분쟁조정위원회 제115차 회의에서 현한수 임시이사(이사장)의 임기연장안이 의결됨에 따라 내년 10월30일까지 임시이사직을 수행하게 된다고 5일 밝혔다.

동원교육학원 관계자는 "사분위에서의 의결로 현한수 임시이사가 이사장직을 계속 수행할 수 있게 됐다"며 "옛 탐라대 부지 매각을 비롯해 대학 정상화 과제가 산적한 상황에서 임기연장은 정상화가 탄력을 받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동일 기자


김동일 기자  hedi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