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등단
고성도씨 「대한문학」신인문학상 수상'이루어낸 약속' 외 1편
김동일 기자
입력 2015-11-17 (화) 17:58:28 | 승인 2015-11-17 (화) 18:03:51 | 최종수정 2015-11-17 (화) 17:59:31
   
 
     
 
제주시 애월읍 출신 고성도씨(64)가 계간 「대한문학」 겨울호에서 수필 부문 신인문학상을 수상, 수필가로 등단했다.
 
당선작은 '이루어낸 약속' '아침 전화' 등 모두 2편이다.
 
심사위원들은 "고 수필가는 수필에 '인생에 대한 깨달음'을 가감없이 잘 담아냈으며 이를 통해 글을 쓰고자 하는 의도가 그대로 잘 전달했다"며 "진중하고 의욕적인 모습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좋은 수필을 쓸 것으로 기대한다"고 평했다.
 
고성도씨는 "신인문학상 수상으로 수필의 문턱으로 들어설 수 있는 징검다리가 앞에 놓이게 됐다"며 "초심을 잊지 않고 한 걸음 한 걸음 좋은 수필을 향해 정진할 것"이라고 등단소감을 전했다. 김동일 기자

김동일 기자  hedi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