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정치
朴대통령, 말레이시아서 YS 서거 보고받아
제민일보
입력 2015-11-22 (일) 09:16:31 | 승인 2015-11-22 (일) 09:21:13 | 최종수정 2015-11-22 (일) 09:20:12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참석차 말레이시아를 방문 중인 박근혜 대통령은 22일 현지에서 김영삼(YS) 전 대통령의 서거 소식을 바로 보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관계자들에 따르면 박 대통령은 이날 쿠알라룸푸르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동아시아정상회의(EAS) 갈라 만찬 행사를 마친 뒤 김 전 대통령의 서거 소식을 보고 받고 애도의 뜻을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청와대는 김 전 대통령 서거와 관련해 애도의 뜻을 담은 공식 입장을 22일 오전 중 발표할 예정이다.
 
박 대통령의 다자회의 순방을 수행 중인 청와대 관계자들은 이날 새벽 전해진 김 전 대통령의 갑작스런 서거 소식에 안타까움과 충격을 감추지 못하면서 "현대 정치사의 한 획을 그은 거목이 쓰러졌다"며 애도의 뜻을 표했다.

박 대통령은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일정을 마친 뒤 23일 오전 귀국할 예정으로, 도착 이후 김 전 대통령 빈소를 찾아 직접 조의를 표할 가능성이 커다는 관측이 나온다.

한편, 행정자치부는 김 전 대통령 유족의 뜻을 확인한 뒤 '국장·국민장에 관한 법률'에 따라 김 전 대통령의 장례 형식 및 절차 등을 논의할 것으로 전해졌다.

유족과의 협의를 거쳐 국장 또는 국민장으로 결정되면 정부는 향후 국무회의 등을 거쳐 장례위원회를 구성하게 된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