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청와대/국회
"남북교류협의 정당옵서버 참여"
제민일보
입력 2001-11-29 (목) 10:57:08 | 승인 2001-11-29 (목) 10:57:08 | 최종수정 (목)
정부와 민주당은 29일 국회에서 홍순영(洪淳瑛)통일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통일 당정회의를 열어 정당 추천을 받은 전문가들이 옵서버 자격으로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에 참석해 자문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민주당 박종우(朴宗雨) 정책위의장은 회의후 브리핑을 통해 "한나라당과 자민련이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 전체 위원 15명 중 정당추천 몫으로 각각 7명과 10명을 배정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민간기업들이 반대하고 있다"며 "의결권을 주지 않고 의견개진을 할 수 있는 옵서버로 참여하는 방안을 야당과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당의 한 관계자는 "의석분포에 따라 한나라당과 민주당 각각 2명,자민련 1명이 옵서버로 참여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고 말했다.

당정은 또 남북교류협력기금의 주요 항목 지출금액 가운데 20% 이상을 변경하거나 5억원 이상을 사용할 경우 60일전에 국회의 동의를 받도록 하는 야당의 남북교류협력법 개정안에 대한 반대 입장을 거듭 확인했다.

박 의장은 "남북관계에 대해 정부가 독점하고 있다는 여론이 있기 때문에 정부가 적극적으로 야당과 국민에게 홍보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2:34:27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