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골프
김경태, 랭킹 많이 오른 선수 '11위'
김대생 기자
입력 2015-12-29 (화) 16:56:59 | 승인 2015-12-29 (화) 16:57:52 | 최종수정 2015-12-29 (화) 16:57:52

올 시즌 일본프로골프투어 상금왕인 김경태(29·신한금융그룹)가 '2015년 세계랭킹을 많이 끌어올린 선수'에 이름을 올렸다.  

김경태는 28일 발표된 2015년 마지막 주 골프랭킹에서 60위를 지켰다.

시즌 5승을 거둔 김경태는 올 한해 224계단이 뛰어올라 상위 100위 안에 선수 가운데 11위를 기록했다. 

가장 랭킹이 많이 오른 선수는 웹닷컴 투어(PGA 투어의 2부 투어) 상금왕 패튼 키자이어(미국)로 1475 계단이나 끌어올려 73위에 랭크됐다. 

이밖에 뉴질랜드 교포 대니 리(25)는 179계단을 올라 47위, 안병훈(24·CJ그룹)은 150명을 물리치고 공동 29위를 기록했다. 

한편 2015년에 가장 많은 랭킹 포인트를 받은 선수는 조던 스피스(미국)로 올 한해 630점을 기록, 세계랭킹 1위에 올랐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