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골프
KLPGA투어 총상금 시즌 212억원
김대생 기자
입력 2016-02-24 (수) 18:28:49 | 승인 2016-02-24 (수) 18:30:26 | 최종수정 2016-02-24 (수) 18:29:11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시즌 총상금이 사상 첫 200억원을 돌파했다. 

KLPGA가 최근 발표한 2016시즌 일정을 보면 지난해 보다 4개 대회가 추가된 역대 최다인 33개 대회가 개최되며 총상금역시 212억원이 될 전망이다. 지난 시즌은 모두 29개 대회가 열려 총상금 185억원의 규모였다. 

이에 상금이 27억여원 늘어나 대회 평균상금도 6억4000만원으로 증가했다. 

먼저 매년 4월 둘째 주부터 시작하는 국내 첫 대회가 올해는 3월 둘째 주 중국투어와 공동 주관대회인 '월드 레이디스 챔피언십 2016'으로 시즌을 개막한다. 대회 수가 늘어난 만큼 4월에 열리는 '제9회 롯데마트 여자오픈'을 시작으로 18주 연속 대회가 이어진다. 올해 10주년을 맞는 '에쓰오일 챔피언스 인비테이셔널'의 총상금이 6억원에서 7억원으로 증액됐다.

이밖에 문영그룹이 주최하는 'MY 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 2016'이 신설됐다. 특히 드림투어 스폰서로 KLPGA를 후원해온 카이도가 처음으로 정규투어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