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테니스/배드민턴
배드민턴 김하나, 독일오픈 혼합복식 '금'
김대생 기자
입력 2016-03-07 (월) 16:47:46 | 승인 2016-03-07 (월) 17:25:26 | 최종수정 2016-03-07 (월) 17:47:38

결승전서 신백철-채유정 조 2-0 격파...리우올림픽 메달 청신호

제주출신 배드민턴 김하나(삼성전기)가 독일오픈 혼합복식 '금빛 스매싱'을 선보이며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메달전망을 밝게 했다. 

세계랭킹 4위 김하나-고성현(김천시청)조는  6일(현지시간) 독일 물헤임앤더루에서 펼쳐진 2016독일오픈 그랑프리골드대회 혼합복식 결승전에서 세계 11위 신백철(김천시청)-채유정(삼성전기) 조를 33분 만에 2-0(21-19, 21-12)으로 물리치고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김하나·고성현조는 지난해 덴마크오픈과 프랑스오픈에서 연속 우승을 차지한 혼합복식의 기대주로 리우올림픽 출전자격을 가리는 별도의 올림픽 랭킹에서는 세계최강 장난-자오윈레이(중국)조에 뒤를 이어 2위를 달리고 있다.  

리우올림픽 배드민턴 복식경기 출전권은 랭킹 8위 안에 들어야 출전이 가능하며 한 국가당 2개 팀만 출전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고성현은 남자복식 결승전에서도 신백철(김천시청)과 호흡을 맞춰 세계최강 이용대(삼성전기)-유연성(수원시청)조를 2-1(20-22, 21-18, 21-17)의 짜릿한 역전우승을 일궈냈다. 고성현-신백철조는 지난달 태국 마스터즈 그랑프리골드대회 3위 이후 올해 첫 정상에 등극했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rrr 2016-03-08 16:21:04

    김하나선수 앞으로도 남녀혼복 대한민구 배드민턴 부탁드리겠습니다
    항상 몸조심하시고 다치지마시길 부탁드릴게요...화이팅!!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