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골프
LPGA 디비전-박지은·워드 준우승
제민일보
입력 2001-12-10 (월) 20:09:13 | 승인 2001-12-10 (월) 20:09:13 | 최종수정 (월)
박지은(22·이화여대)-웬디 워드(미국)조가 2001현대팀매치스골프대회(총상금 120만달러)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디비전에서 준우승에 그쳤다.

박-워드조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데이너포인트 모나크비치골프장(파70)에서 베스트볼(2명 가운데 좋은 점수를 팀 성적으로 삼는 방식)로 치른 대회 LPGA디비전 결승에서 로리 케인(캐나다)-제니스 무디(영국)조에 4홀을 남기고 5홀차로 졌다.

대회 5연패를 노리던 최강 줄리 잉스터-도티 페퍼(미국)조를 꺾고 결승에 오른 박-워드조는 1번과 2번홀을 패한 뒤 8번홀까지 계속 무승부를 기록하다 9번·11번홀을 다시 내줘 4홀 차로 뒤처지면서 위기를 맞았다.

박-워드조는 12번홀을 따내고 뒤늦게 추격에 나섰지만 13번·14번홀을 다시 연속 지는 바람에 힘 한번 제대로 못쓰고 주저앉았다.

이 대회에 첫 출전했지만 첫홀과 11번홀에서 모두 6m 버디 퍼트를 컵에 넣으면서 승리를 주도한 무디는 “우리는 조화가 잘 된 팀”이라고 말했다.

디비전 우승자는 이날 10만달러씩의 상금과 자동차를 부상으로 받았다.<연합>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2:29:28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