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축구
'멀티골' 이근호, 제주 홈 무패행진
김대생 기자
입력 2016-04-24 (일) 17:01:45 | 승인 2016-04-24 (일) 17:08:15 | 최종수정 2016-04-24 (일) 17:02:41

K리그 클래식 7라운드 성남과 2-2 무승부

제주유나이티드(SK에너지축구단, 이하 제주)가 시즌 첫 멀티골을 터트린 이근호의 맹활약에 힘입어 홈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제주는 23일 오후2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7라운드 성남FC와의 홈경기에서 0-2로 끌려가던 후반 14분과 후반 22분 이근호의 연속골로 2-2의 무승부를 이끌어내며 소중한 승점 1점을 챙겼다. 

특히 제주는 3승2무2패(승점11점)로 이번 시즌 홈 4경기에서 2승2무를 기록하며 유독 홈에서 강한 모습을 보여줬다. 

이날 제주는 전반 37분 성남의 박용지가 수비수를 제친 뒤 왼발 슈팅으로 첫 골을 헌납한데 이어 후반 10분 김두현이 논스톱 왼발 슈팅 추가골로 0-2로 끌려갔다. 

하지만 제주는 이번 시즌 제주 유니폼을 입고 첫 선발로 나선이근호의 발끝에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려놓았다. 

이근호는 후반 14분 코너킥 상황에서 헤딩슛으로 올 시즌 1호골을 터뜨렸고 이어 8분 후 역습 기회에서 마르셀로의 중거리 슈팅으로 흘러나온 공을 살짝 방향만 바꿔 놓는 환상적인 골로 팀의 두 번째 골을 합작했다. 

팀을 패배에서 구해낸 이근호는 "오늘도 쉽지 않은 경기였지만 무너지지 않았다. 이러한 상황들은 팀에 또 다른 힘을 불어넣는다. 오늘 결과에 만족하지 않겠다. 다음에는 역전까지 갈 수 있는 힘을 키우도록 하겠다"고 앞으로의 선전을 다짐했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