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정치
박 대통령, 오전 10시30분 NSC 주재…사드 후속대책 점검
jemin
입력 2016-07-14 (목) 09:24:49 | 승인 2016-07-14 (목) 09:25:48 | 최종수정 2016-07-14 (목) 09:25:48

박근혜 대통령은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주재하고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THAAD) 주한미군 배치 결정과 관련해 후속대책 등을 점검한다.

박 대통령은 회의에서 사드 배치 결정 과정과 사드 레이더 전자파의 유해성 논란이 이는 것과 관련해 후속 상황 관리를 잘해줄 것을 당부할 전망이다.

특히 사드가 배치되는 경북 성주 주민들이 강하게 반발하는 데 대해 오해가 없도록 잘 설명하라고 관계부처에 지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 대통령은 지난 11일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에서 "대한민국의 안보와 북한의 도발에 관련된 사항에서는 우리가 흔들리지 않고 하나로 단합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국민 여러분께서는 정부를 믿고 적극적인 지지를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대국민 메시지를 내놓은 바 있다.

박 대통령이 직접 NSC를 주재하는 것은 올해 들어 네 번째다.

박 대통령은 NSC 회의를 마친 뒤 이날 오후 아시아·유럽 정상회의(ASEM) 참석차 출국한다.

jemin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