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교육 대학가정보
제주한라대 공동행동 “김성훈 총장 사퇴해야”
김영모 기자
입력 2016-07-18 (월) 22:38:31 | 승인 2016-07-18 (월) 22:43:58 | 최종수정 2016-07-18 (월) 22:43:58
한라대공동행동은 18일 제주시청 일대서 결의대회를 갖고 김성훈 한라대 총장의 퇴진을 촉구했다. 김영모 기자

18일 제주시청 일대서 결의대회

도내 시민사회단체, 노동조합 등으로 구성된 ‘제주한라대 총장퇴진·사학비리 근절·학내 민주화 쟁취를 위한 공동행동’이 결의대회를 갖고 김성훈 한라대 총장의 퇴진을 촉구했다.

이들은 18일 오후 제주시청 조형물 앞에서 집회를 열고 “감사원 감사결과로 드러난 입시부정에 이어 최근 복수학위제 실효성 문제로 제주한라대의 독점적 족벌운영체제 폐해가 낱낱이 드러나고 있다”며 “도민의 대학으로 서야 할 제주한라대가 막장으로 치닫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라대공동행동은 18일 제주시청 일대서 결의대회를 갖고 김성훈 한라대 총장의 퇴진을 촉구했다. 김영모 기자

이어 “이미 대학 노조와 교수협의회는 지난 2013년부터 지속적으로 문제를 제기해왔지만 학교 측은 탄압과 회유, 신분상 불이익 등으로 입막음하려 했다”며 “이는 학교측이 십수년 동안 누적된 족벌운영체제의 모순이 밝혀지는 것을 두려워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또 “한라대는 입시부정으로 등록금 장사를 하고, 실효성 없는 복수학위제로 학생들을 등치는 등 돈벌이 장사치 모습으로 전락했다”며 “김성훈 총장은 사태의 책임을 지고 물러나야 하며 우리는(한라대공동행동) 학부모·학생 등 학내 주체의 피해를 막기 위한 투쟁을 멈추지 않겠다”고 결의했다.

김영모 기자  kym@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