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정치
합참, 긴급 작전지휘관회의…"북, 전술적 기습도발 가능성"
제민일보
입력 2016-07-20 (수) 14:53:52 | 승인 2016-07-20 (수) 14:58:06 | 최종수정 2016-07-20 (수) 14:58:07

이순진 의장 "국민에게 오직 승리의 결과만을 보고하라"

합동참모본부는 20일 오후 이순진 합참의장 주관으로 육·해·공군 작전사령부와 서북도서방위사령부, 합동부대 지휘관들이 참가한 긴급 작전지휘관 회의를 화상으로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국제사회의 강도 높은 제재와 압박, 고립에 직면한 북한이 수세적인 국면을 타개할 목적으로 추가적인 도발을 감행할 가능성이 큰 상황에서 열렸다.

합참은 회의에서 북한이 최근 주한미군 사드배치와 관련해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는 무력시위와 남남갈등을 기도한 데 이어 다음 달 실시되는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 등을 빌미로 5차 핵실험과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BM) 시험발사 등의 전략적 도발을 할 가능성이 크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또 북한은 군사분계선(MDL)과 북방한계선(NLL) 등 접적지역에서 도발과 주체가 불분명한 후방지역 테러 등 전술적 기습 도발할 가능성도 있다고 전망했다.

합참은 "현재 안보 상황의 위중함을 인식하고 확고한 대비태세 유지에 만전을 기하기로 다짐했다"면서 "지휘관 중심의 전방위 군사대비태세를 재점검하는 한편 긴밀한 한미공조 아래 대북 감시 및 경계태세 강화를 위한 실질적인 대비책을 논의했다"고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이순진 합참의장은 지휘관 책임 아래 실질적인 대비태세 유지를 당부하면서 "적 도발시 좌고우면(左顧右眄)하지 말아야 한다"며 "도발 세력의 뿌리까지 제거해버린다는 각오로 단호하게 응징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의장은 "(지휘관들은) 국민에게 오직 승리의 결과만을 보고하라"고 주문했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