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정치
이재현 등 4천876명 특사…행정제재 감면 등 142만여명 혜택
제민일보
입력 2016-08-12 (금) 11:29:51 | 승인 2016-08-12 (금) 11:36:49 | 최종수정 2016-08-12 (금) 11:34:12
박근혜 대통령이 12일 청와대에서 열린 임시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날 국무회의에서는 8·15 광복절 특별사면·특별감형·특별복권·특별감면 조치를 의결해 사면 대상자를 최종 확정했다.

김승연ㆍ최재원ㆍ구본상 등 특사 제외… 경제인 등은 14명만 특사 대상

정부는 광복 71주년을 맞아 12일 이재현 CJ그룹 회장 등 경제인 등 14명을 포함해 총 4천876명에 대한 특별사면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모범수 730명에 대한 가석방, 모범 소년원생 75명에 대한 임시퇴원 조치, 서 민생계형 보호관찰 대상자 925명에 대한 보호관찰 임시해제 등의 조치도 내려졌다.

운전면허 취소·정지·벌점에 대한 특별감면 조치도 단행됐다. 이와 더불어 생계형 어업면허 취소·정지 등 행정제재 대상자 총 142만2천493명에 대한 특별감면 조치가 내려졌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