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종합
라면 봉지 순환자원으로 '탄생'
김지석 기자
입력 2016-08-17 (수) 16:52:31 | 승인 2016-08-17 (수) 16:53:59 | 최종수정 2016-08-17 (수) 16:53:59

시, 올해 7월까지 복합재질필름 764t 수거
전년 동기 210% 증가…2100만원 세외수입 

서귀포시는 올해 7월말까지 분리배출 시행으로 라면봉지와 과자봉지 등 복합재질필름류 764t을 수거해 재활용 처리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전년도 총 회수·처리량인 742t을 넘어선 것은 물론 지난해 같은 기간 246t보다 210% 증가한 양이다.

특히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와 체결한 복합재질필름류 회수·공급 협약에 따라 상반기 회수·처리 지원금(40원/㎏) 2100만원의 세외수입도 올렸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라면봉지 등 복합재질필름류 회수·처리량이 늘어난 데는 분리배출 필요성에 대한 성숙한 시민의식과 적극적인 행정의 노력 결과"라며 "앞으로도 전 시민·단체가 쓰레기 감량 및 분리배출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