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올림픽
브라질 남자축구, 사상 첫 금메달
김대생 기자
입력 2016-08-21 (일) 15:25:48 | 승인 2016-08-21 (일) 15:27:55 | 최종수정 2016-08-21 (일) 15:27:55

결승전서 독일에 승부차기 5-4 승리 

개최국 브라질이 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남자축구 금메달을 획득했다. 

브라질은 21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주경기장에서 펼쳐진 2016 리우올림픽 남자 축구 결승전에서 독일을 맞아 1-1로 전·후반 연장까지 승부를 내지 못해 이어진 승부차기에서 5-4로 승리했다. 

3번 올림픽 은메달을 따낸 브라질은 자국에서 열린 올림픽에서 우승을 차지해 기쁨이 배가 됐다.

이날 브라질은 '주장' 네이마르가 전반 27분 독일의 패널티 지역 부근에서 얻어낸 프리킥을 직접 넣으며 선제골로 앞서 나갔지만 후반 14분 독일의 막시밀리안 마이어의 만회골로 1-1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승부차기에서 독일의 실축으로 4-4로 맞선 상황에서 마지막 키커로 나선 네이마르는 침착하게 승부의 마침표를 찍는 벼락같은 슛으로 마라카낭 경기장을 흥분의 도가니로 만들었다. 

앞서 브라질 벨루오리존치 미네이랑 경기장에서 진행된 3·4위전에서는 나이지리아가 온두라스를 3-2로 꺾고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박지은 2016-08-21 18:56:42

    같은나라는 아니지만 정말 축하드립니다. 이렇게 발전한거 보면 앞으로도 좋은 일이 가득할 것 같습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