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야구
"손목에 문제 생긴 박병호, 수술받을지도"
제민일보
입력 2016-08-23 (화) 11:03:59 | 승인 2016-08-23 (화) 11:04:32 | 최종수정 2016-08-23 (화) 11:04:32

미네소타 현지 언론 보도…시즌 아웃 가능성

미국프로야구에서 활약하는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가 수술을 받을지 모른다는 현지 보도가 나왔다.

미국 미네소타주 지역 신문 '파이어니어 프레스'는 22일(이하 한국시간) 미네소타 지역 구단 소식을 전하며 박병호의 현재 상태를 짧게 소개했다.

신문은 "메이저리그에서 타율 0.191을 기록한 뒤 (산하 트리플A 구단) 로체스터 레드윙스로 옮긴 박병호의 손(목)에 문제가 있으며, 어쩌면 수술이 필요할 수도 있다"고 전했다.

박병호의 손목 상태가 처음 알려진 건 6월이다.

5월 중순 이후 박병호는 심각한 슬럼프를 겪었고, 6월에는 경기 중 오른쪽 손목에 얼음찜질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박병호는 7월부터 트리플A에서 타격감과 회복에 힘썼는데, 홈런 행진을 벌이다 다시 슬럼프에 빠졌다.

박병호는 16일 오른쪽 손목 통증으로 부상자명단에 올라갔고, 이후에도 크게 차도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박병호는 오른쪽 손목과 손등 쪽이 좋지 않은데, 만약 수술을 받게 된다면 9월 확장 로스터 때에도 메이저리그 복귀가 사실상 힘들어진다.

박병호는 메이저리그 62경기에서 타율 0.191(215타수 41안타), 12홈런, 24타점, OPS(출루율+장타율) 0.684를 올렸다.

트리플A로 내려간 뒤에는 31경기에서 타율 0.224(116타수 26안타), 12홈런, 24타점, OPS 0.823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