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기상/기후/날씨
제16호 태풍 북상중…16~17일 제주에 많은 비
강승남 기자
입력 2016-09-13 (화) 15:13:20 | 승인 2016-09-13 (화) 15:14:39 | 최종수정 2016-09-13 (화) 15:14:39

제주에서는 이번 추석 한가위 보름달을 보기 어려울 전망이다. 또 연휴 막바지에는 제16호 태풍 '말라카스'(MALAKAS)의 영향으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13일 제주지방기상청은 추석 연휴 첫날인 14일 일본 남쪽 해상에 위치한 북태평양고기압이 일시적으로 확장하겠지만 제주지역은 남쪽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가 올 것으로 예보했다.

또 추석 당일인 15일에도 제주지역은 흐린 날씨로 인해 보름달을 보기 어려울 것으로 관측했다.

특히 추석연휴 막바지인 16~17일에는 태풍 말라카스의 영향권에 접어들 것으로 예상했다.

태풍 말라카스는 13일 오전 9시 현재 약한 소형급 태풍(중심기압 998hPa·최대풍속 19m/s)으로 괌 서쪽해상에서 시속 27km로 서북서진중이다.

점차 강한 태풍으로 힘을 키운 이 태풍은 주말인 17일께 대만 북동쪽해상으로 북상한 후 전향해 일본 열도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이 이처럼 북상함에 따라 북쪽에 형성되는 수렴대가 남해상으로 유입되면서 16일 오전 제주도에서 비가 시작돼 오후에는 일부 남부지방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이 비는 17일까지 이어져 제주도와 남해안을 중심으로 많이 내릴 가능성이 큰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