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종합
'한상' 최대 축제 제15차 세계한상대회 막 올라
김지석 기자
입력 2016-09-27 (화) 18:22:26 | 승인 2016-09-27 (화) 18:23:02 | 최종수정 2016-09-27 (화) 18:23:02

27일 ICC JEJU서 50개국 경제인 참석
모국·동포사회 간 경제교류 확대 논의

전 세계를 무대로 활약하고 있는 재외동포 경제인과 국내 기업인이 한자리에 모이는 '한상(韓商)'들의 최대 축제 제15차 세계한상대회가 27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 JEJU)에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새로운 변화와 도약, 한상 네트워크'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이날부터 오는 29일까지 ICC JEJU에서 진행되며, 세계 50개국에서 3500여명의 경제인 등이 참가한다. 

이날 개회식에는 황교안 국무총리를 비롯해 주철기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원희룡 제주도지사, 오세영 대회장 등 1500여명이 참석했다.

오세영 대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한상대회는 15년 만에 한민족 최대 장터로 성장했다"며 "이제는 한상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돕고, 청년 인재들의 해외 진출 기회를 제공해 모국 경제 도약의 동반자가 되도록 한상 네트워크를 발전시키는 데 힘을 모아야 한다"고 말했다.

대회 둘째 날인 28일에는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급변하는 시대, 본질에 집중하라'는 주제로, 권영수 LG 유플러스 부회장이 '글로벌 1등 기업을 만드는 9가지 사상'이란 주제로 강연하는 '한상 창조 콘퍼런스'가 마련된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