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국제/북한
외교부, 제15차 한-유엔 군축·비확산회의 17·18일 제주서 개최
김석주 기자
입력 2016-11-18 (금) 10:49:35 | 승인 2016-11-18 (금) 11:44:26 | 최종수정 2016-11-18 (금) 10:50:06

외교부는 유엔 군축실 공동 주관으로 제15차 한-유엔 군축·비확산회의를 17일부터 18일까지 제주 신라호텔에서 개최하고 있다.

이번 회의에서는 북핵문제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 2270호 이행 생화학·방사능·핵안보와 사이버안보간 연계 수출통제 등 군축·비확산 분야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특히 북한이 올해에만 2차례 핵실험을 감행하고 24발의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는 등 국제 평화·보 및 비확산 체제를 심각하게 위협하고 있는 엄중한 상황 하에서, 북한 핵·미사일 문제에 대한 국제사회의 대응방안에 대해 심도있는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아울러 우리나라가 2016-17년 원자력공급국그룹(NSG : Nuclear Suppliers Group) 및 미사일기술통제체제(MTCR : Missile Technology Control Regime) 의장국으로 활동하고 있는 상황임을 감안, 국제 수출통제체제 강화 방안에 대해서도 폭넓은 논의를 가지고 있다.

이번 회의에는 최종문 외교부 다자외교조정관, 김원수 유엔 군축고위대표, Eliot Kang 미국 국무부 부차관보, Kazutoshi Aikawa 일본 외무성 군축국장, Hannu Kyrolainen 주오스트리아 핀란드 대사 등 국내·외의 군축·비확산 분야 전문가 및 주한외교단 등 60여명이 참석하고 있다.

우리나라 정부는 이번 회의에 맞춰 미국, 일본, 인도 등 정부 관계자와 군축·비확산 관련 양자 협의도 병행하고 있다.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