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기업
하도급 계약서 미발급 소프트웨어 업체 적발
고경호 기자
입력 2017-02-06 (월) 19:10:34 | 승인 2017-02-06 (월) 19:10:47 | 최종수정 2017-02-06 (월) 19:10:47

공정거래위, ㈜카카오·㈜엔씨소프트 제재

하도급 계약서를 발급하지 않은 소프트웨어 업체들이 공정거래위원회에 적발됐다.

공정거래위는 ㈜카카오에게 시정명령을, ㈜엔씨소프트에게 시정명령과 과징금 1100만원을 부과했다고 6일 밝혔다.

㈜카카오는 지난 2014년 6~12월 7개 하도급업체에 모두 27건의 '카카오 프렌즈 상품' 제조를 위탁한 후 하도급 대금과 지급방법 등을 기재한 서면을 발급하지 않았다.

㈜엔씨소프트 역시 같은해 3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2년 간 총 30개 수급사업자에게 모두 116건의 온라인 게임 그래픽 제작 및 캐릭터 상품의 제조를 위탁한 후 하도급 계약서를 발급하지 않거나 계약 체결 이후에 발급한 것으로 확인됐다. 고경호 기자

고경호 기자  kkh@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