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종합
절물자연휴양림에 복수초·변산바람꽃 활짝봄 나들이객 눈길 사로잡아
김석주 기자
입력 2017-03-09 (목) 09:49:41 | 승인 2017-03-09 (목) 10:57:12 | 최종수정 2017-03-09 (목) 09:53:48
복수초

제주시 절물자연휴양림에 복수초와 변산바람꽃이 활짝 피어 꽃을 보거나 사진을 찍기 위한 이용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복수초 최대 군락지중 한 곳인 절물자연휴양림의 절물 오름과 무장애산책로 주변에는 봄이 왔음을 알리는 복수초와 변산바람꽃이 만개해 삼나무 숲과 어우러져 봄기운과 함께 봄 내음을 물씬 풍기고 있다.

봄 눈 속에서도 피는 꽃 중 하나인 복수초는 노랗게 피는 꽃이 기쁨을 준다하여 복수초(福壽草)라 하며 행복과 장수를 상징한다고 한다. 변산바람꽃은 바람이 잘 부는 곳에서 자라는 들풀로서 바람에 잘 흔들릴 정도로 줄기가 아주 가늘지만 쉽게 꺾이지 않는 아름다운 하얀색의 꽃이 특징이라 할 수 있다.

절물자연휴양림에는 2~3월 복수초와 변산바람꽃, 4~5월 새우란, 6~7월 산수국, 8~9월 상사화와 꽃무릇 등 계절에 따라 야생화 군락을 이루고 있다.

변산바람꽃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