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WeLove 칭찬×사랑÷행복+
재일교포 고태숙 여사 18년간 사랑의 장학금 전달
김석주 기자
입력 2017-03-19 (일) 14:13:17 | 승인 2017-03-19 (일) 14:23:03 | 최종수정 2017-03-19 (일) 14:23:03

2000년부터 360여명에게 혜택

재일교포가 18년간 사랑의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어 고마움을 사고 있다.

한경면 판포리 출신인 고태숙 여사(65)는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초등학교만 졸업하고 일본으로 건너가 온갖 궂은일과 근검 절약하며 어렵게 재산을 일궜다.

고 여사는 18일 오전 제주시청 본관 2층 회의실에서 어려운 가정 형편에도 불구하고 평소 학업과 생활에 의지를 갖고 열심히 생활하는 고등학생과 대학생 18명과 새터민 자녀 1명 등 19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고 여사는 고향을 그리는 마음에 지난 2000년부터 장학금 전달에 나섰다. 매해 1000만원씩 10년간 1억80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장학금 혜택을 받은 학생만 360명에 이른다.

고태숙 여사는 “지역의 어려운 학생들을 볼 때 마다 자신의 어려웠던 어린 시절을 떠올리게 된다”며 “학생들이 경제적 어려움으로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잃지 않도록 작은 도움의 손길을 전달해 주고 싶다”고 소망을 밝혔다.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