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사건/사고
밭 임대료 대신 줬던 조경수 다시 훔친 50대 '덜미'
김지석 기자
입력 2017-06-14 (수) 17:47:38 | 승인 2017-06-14 (수) 17:49:17 | 최종수정 2017-06-14 (수) 17:48:04

밭 사용료로 줬던 조경수를 다시 훔친 50대가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서귀포경찰서는 조경수를 훔친 혐의(절도)로 주모씨(50)를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주씨는 지난 5월 2일 서귀포시 성산읍 최모씨(60)의 밭에 심어져 있는 시가 600만원 상당의 은목서 나무(150그루)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주씨는 2015년에 최씨의 밭을 임대하면서 임대료 명목으로 은목서 150그루를 최씨에게 줬다가 이를 다시 가져간 것으로 알려졌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