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종합
차기 감독 월드컵 본선까지 임기 검토
김대생 기자
입력 2017-06-28 (수) 18:19:41 | 승인 2017-06-28 (수) 18:22:03 | 최종수정 2017-06-28 (수) 18:19:59

축구협회, 감독 후보와 협상서 계약기간 결정

한국축구대표팀의 감독 선발권을 가진 신임 기술위원장에 김호곤 대한축구협회 부회장이 선임되면서 새롭게 대표팀 지휘봉을 잡을 감독 선임과 아울러 감독 계약 기간 역시 언제까지로 할 것인지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당초 대한축구협회는 새 감독이 남은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2경기에서 한국 축구의 본선행을 확정해줄 것으로 기대하며 최종예선과 본선 감독을 따로 분리 선임하는 쪽에 무게를 뒀다. 

하지만 사령탑을 맡을 신임 감독이 남은 2경기만 치르고 그만둬야 하는 단기 계약을 원할 가능성이 높지 않기 때문에 새 감독 후보가 협상 과정에서 스스로 '최종예선 2경기로 하겠다'고 선언하지 않는 이상 계약 기간은 결국 '본선 진출까지'로 결정될 전망이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