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종합
제주U-18, 백승우·신동혁 베스트11 선정
김대생 기자
입력 2017-06-29 (목) 18:31:45 | 승인 2017-06-29 (목) 19:03:26 | 최종수정 2017-06-29 (목) 18:32:07

연맹, K리그 주니어 전기리그 개인상 수장자 발표

제주유나이티드U-18팀의 주공격수 백승우와 주전 수비수 신동혁이 K리그 주니어 전기리그 베스트11에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9일 '2017 아디다스 K리그 주니어' 전기리그 개인상 수상자와 베스트11을 선정, 발표했다.  

K리그 주니어 A조에서 제주유나이티드U-18팀은 5승4무1패(승점19점)를 기록하며 경기 매탄고(6승4무·승점22점)와 서울 오산고(6승3무1패·승점21점)에 이어 리그 3위에 올랐다.

특히 베스트11 공격수부문에 이름을 올린 백승우는 총 8경기에 출장해 5골을 터트리며 득점 5위를 차지한 팀의 득점원이다. 연맹은 백승우에 대해 "날카로운 측면 돌파와 대포알 같은 오른발 슈팅을 뽐낸 작은 거인"이라고 평가했다. 

또 연맹은 베스트11 수비수부문에 선정된 신동혁에 대해 "193cm의 큰 키를 앞세워 제공권을 장악하는 등 제주의 수비라인의 리더"라고 호평했다.

한편 베스트11에는 A조에서 수원과 인천에서 3명, 제주와 서울에서 2명, 성남에서 1명씩을 각각 배출했고 B조에서는 울산과 포항에서 3명, 전남과 부산에서 2명, 전북에서 1명씩 등이 이름을 올렸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