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연일 무더위 올 여름철 최대전력수요 경신20일 오후 6시 기준 87만8000㎾ 기록
김용현 기자
입력 2017-07-21 (금) 10:04:21 | 승인 2017-07-21 (금) 10:07:05 | 최종수정 2017-07-21 (금) 10:06:58

연일 불볕더위가 이어지면서 올해 여름철 최대전력소비량이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력거래소 제주지사는 20일 오후 6시 기준으로 도내 최대전력 수요가 87만8000㎾까지 상승하면서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8월 여름철 전력 최대 피크치(84만㎾)는 물론 올 1월 기록한 사상 최고치(84만4000㎾)까지 상회한 것이다.

이는 폭염경보 속에 습기 많은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가정과 관광 관련시설, 사무실 등에서의 냉방 전력수요가 급증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전력거래소 제주지사는 이번 전력 최대 피크치 발생에도 13만5000㎾의 예비전력을 확보하고 있어 전력 수급에는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전력거래소 제주지사는 “여름철 전력 수급대책 기간인 오는 9월 8일까지 이상고온 및 전력설비 고장 등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며 "도민들도 안정적인 전력 수급을 위한 절전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