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종합
“U-17을 넘어 본대회 정상까지 서겠다”
특별취재팀
입력 2017-07-30 (일) 13:23:29 | 승인 2017-07-30 (일) 13:27:35 | 최종수정 2017-07-30 (일) 13:27:35

베스트영플레이어상 통진고 이주환

“동료들의 간절함이 우승이라는 큰 결실을 맺었습니다”

제25회 백록기 U-17대회 베스트영플레이어상에 뽑힌 이주환 선수(2학년)는 “선수들이 서로 소통해 최선의 노력을 우승으로 보상받은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주환은 “월드컵경기장에서 경기하는 것이 처음이라 경기 초반 집중력이 떨어졌다”며 “팀 전체가 한마음으로 격려하고 공격과 수비 모두 제 역할을 다한 덕분에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었다”고 팀에 공을 돌렸다.

이주환 선수는 수비수로 경기 조율과 상대의 공격을 마지막까지 저지했으며 백록기 U-17대회 무실점 전승과 우승이라는 쾌거를 이루는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이주환은 “백록기 U-17대회에서 무실점 전승이라는 기록을 세울 수 있어 감격스럽다”며 “감독님의 전략을 선수들이 충분히 이해하고 수행한 결과 좋은 기록을 세울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매 경기를 결승이라고 생각하고 최선을 다하다보니 우승까지 할 수 있었다”며 “올해 백록기 U-17대회 우승을 밑거름으로 삼아 내년에는 본대회에서도 우승기를 들고 싶다”고 말했다.

특별취재팀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