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올림픽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 제주서 스타트
고영진 기자
입력 2017-10-25 (수) 15:33:03 | 승인 2017-10-25 (수) 15:37:34 | 최종수정 2017-10-25 (수) 15:37:34

국내 첫 수중 봉송…다음달 2일 제주공항 도착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밝힐 성화가 제주에서 전국 투어의 첫발을 뗀다.

특히 이번 성화 봉송에서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수중 봉송도 이뤄진다.

제주도는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가 오는 11월1일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후 제주로 봉송돼 2일과 3일 이틀간 제주도를 한 바퀴 돌아 부산으로 향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4일 그리스에서 불을 밝힌 성화는 11월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30년 만에 한국으로 들어오게 된다.

이후 성화는 2일 낮 12시26분 항공편으로 국내 성화봉송 시작점인 제주국제공항에 도착한다.

성화는 이날 85명의 주자에 의해 제주시 지역 5개 구간 21.4㎞를 이동해 탑동에 안치된다. 4구간인 제주시 이도1동 제주은행 사거리에서 일도2동 인제 사거리 구간은 말을 탄 3명의 자치경찰 기마대에 의해 봉송된다.

다음날 오전 9시28분 서귀포시 중문관광단지 신라호텔에서 출발한 성화는 82명의 주자에 의해 7개 구간 총 76.9㎞를 달린다. 성산일출봉 옆 광치기 해변에서는 국내 처음으로 해녀와 수중 탐사로봇 크랩스터에 의한 수중 봉송이 실시된다. 수중 봉송 구간의 거리는 0.1㎞다.

성화가 성산일출봉에 도착하면 지역 주민 등이 참여하는 축하행사가 열린다.

제주에서 100일간의 대장정에 오른 성화는 부산, 경남, 전남, 경기를 거쳐 강원도까지 봉송된다.

김홍두 도 문화관광스포츠국장은 "국가적 행사에 도민의 역량을 모아서 청정 제주와 해녀 문화 등 제주의 가치를 알릴 좋은 기회"라며 "도심에서 성화 봉송이 이뤄지는 만큼 조금 불편하더라도 이해해 달라"고 말했다. 

고영진 기자  kyj@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