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교육 대학가정보
제주대, 산학협력 엑스포서 잇따라 수상
강승남 기자
입력 2017-11-06 (월) 13:09:15 | 승인 2017-11-06 (월) 13:18:08 | 최종수정 2017-11-06 (월) 13:09:46

제주대학교 사회맞춤형산학협력선도대학(LINC+) 육성사업단(단장 강철웅)은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2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17 산학협력 엑스포'에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고 6일 밝혔다.

김재훈 교수(분자생명공학전공)는 지난 LINC사업 5년간 산학협력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제주대 LINC+사업단 캡스톤디자인 전규리팀(지도교수 도양회)은 '2017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에서 알코올센서를 이용한 부패 감귤 검출이란 주제로 장려상을 수상했다.

특히 제주대 LINC+사업단은 대학 가족회사인 ㈜제주느낌과 ㈜헬리오스의 우수 제품을 전시
홍보해 산학협력 EXPO참관객 및 참여 대학의 투표로 이루어진 LINC+페스티벌 우수사업단 선정에서 장려상을 받았다. 

제주대 LINC+사업단은 2012년부터 LINC사업에 선정된 이후 제주형 강소기업 경쟁력 강화, 맞춤형 인재양성을 통해 매년 매우 우수 평가를 받았으며 올해 LINC+사업에 재선정됐다.

강철웅 단장은 "우리 대학이 이번 엑스포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난 5년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지역사회와 기업, 대학이 함께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승남 기자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