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청와대/국회
16일에도 포항서 '도미노 여진'…규모 3.6 등 여진 45차례
제민일보
입력 2017-11-16 (목) 10:30:39 | 승인 2017-11-16 (목) 10:33:57 | 최종수정 2017-11-16 (목) 17:32:32
16일 오전 9시2분께 발생한 규모 3.6의 여진

오늘 12차례나 땅 흔들려…당분간 여진 발생 이어질 듯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예정됐던 16일 경북 포항에서는 규모 3.0 이상의 비교적 강한 여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분 42초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8㎞ 지역에서 규모 3.6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북위 36.12도, 동경 129.37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8㎞다.

기상청은 당초 이 지진의 규모를 3.8로 분석했다가 하향조정했다. 기상청은 이 지진을 전날 발생한 규모 5.4 지진의 여진으로 파악했다.

이 여진에 따른 진도는 경북에서 Ⅴ등급으로 측정됐다. 기상청이 활용하는 수정 메르칼리 진도계급(MMI scale)에 따르면 진도가 Ⅴ 등급은 거의 모든 사람이 지진동을 느끼고, 수면 중에도 사람이 잠을 깰 수 있는 정도다.

여진은 본진 이후 계속돼 이어져 만 하루가 지난 오후 3시까지도 이어지고 있다. 16일 0시 21분께 발생한 규모 2.4의 여진을 시작으로 오후 3시까지 이날만 12차례 땅이 흔들렸다.

앞서 전날 본진의 여진은 16일 오후 3시 현재 총 45회 발생했다. 이 가운데 4.0∼5.0 미만이 1회, 3.0∼4.0 미만이 3회, 2.0∼3.0 미만이 41회였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