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종합
'물방울 화가' 김창열, 프랑스 문화예술공로훈장 받아
제민일보
입력 2017-11-24 (금) 10:09:42 | 승인 2017-11-24 (금) 10:12:05 | 최종수정 2017-11-24 (금) 10:12:05
지난 23일 오후 주한프랑스대사관에서 김창열(오른쪽) 화백이 파비앙 페논 주한프랑스대사로부터 프랑스 문화예술공로훈장 '오피시에'를 받고 있다.

'물방울 화가' 김창열 화백이 프랑스 문화예술공로훈장을 받았다.

24일 제주도에 따르면 김 화백은 지난 23일 오후 주한프랑스대사관에서 파비앙 페논 주한프랑스대사로부터 프랑스 문화예술공로훈장 '오피시에'를 받았다.

이 훈장은 프랑스 정부가 예술문학 분야예 큰 공헌을 한 사람에게 경의를 표하기 위해 수여한다.

등급은 코망되르, 오피시에, 슈발리에로 나뉜다.

김 화백은 1996년에 슈발리에를 받았으며, 이번에 한 단계 높은 오피시에를 받았다.

김 화백은 1969년부터 프랑스와 한국을 오가며 양국 간 문화교류 저변 확대에 이바지하면서 한국미술을 유럽에 소개하는 기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왔다.

2013년에는 제주도에 그의 대표작품 220점을 무상으로 기증했으며 지난해 제주도립 김창열미술관이 문을 열어 많은 도민과 관광객이 그의 예술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